2024.01.18 (목)

  • 맑음동두천 2.7℃
  • 흐림강릉 5.1℃
  • 맑음서울 4.8℃
  • 구름많음대전 6.2℃
  • 흐림대구 7.2℃
  • 흐림울산 7.0℃
  • 흐림광주 7.7℃
  • 흐림부산 7.6℃
  • 흐림고창 5.4℃
  • 제주 10.6℃
  • 맑음강화 3.6℃
  • 구름많음보은 6.2℃
  • 흐림금산 6.7℃
  • 흐림강진군 7.2℃
  • 흐림경주시 7.3℃
  • 흐림거제 8.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진

시흥시 서핑 축제로 후끈후끈, 거북섬 웨이브파크 ‘인산인해’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11월 17일 1차 예선전을 마친 ‘WSL 국제서핑대회’ 개막식이 저녁 6시부터 웨이브파크 광장에서 진행됐다. 개회 선언으로 화려한 축제의 서막이 열리고, 참가 선수들을 격려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임병택 시흥시장이 개막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시흥시는 대회장을 찾은 관람객이 서핑 축제를 만끽할 수 있도록 곳곳에 체험 부스와 다양한 부대행사로 즐거움을 선사했다.

 

WSL 행사장 포토존에서 인증사진을 촬영하는 포토존 이벤트부터 대회 유치를 기념하는 시민음악회까지, 즐거움이 가득한 거북섬은 추위에도 아랑곳없이 뜨거운 축제 열기로 후끈했다.

 

▲개막식 행사에 참가한 각국 선수단과 운영진

 

시민음악회는 시흥시립합창단, 시흥시립소년소녀합창단을 비롯해 가수 바다, 원슈타인, 송민경에 이어 트로트 가수 이찬원의 신나는 공연으로 시민과 방문객들의 흥을 돋우며, 호응과 함성으로 가득했던 축제 첫날을 마무리했다.



최신기사

더보기

정치·경제

더보기
‘안양교도소 이전을 최초로 기정사실화했다’고 거짓말 인터뷰한 이재정 의원
▲2016년 심재철 국회부의장실에서 안양교도소 재건축 반대 시민대표들이 이종걸·이석현 민주당 국회의원들과 함께 협의하는 모습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이재정 국회의원은 2024년 1월 16일 아주경제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안양교도소 이전을 기정사실화한 최초의 지역구 의원이라고 생각한다”라며 허위사실을 말했다. 이에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은 2024년 1월 18일 이 의원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유포죄로 수원지검 안양지청에 고발했다. 이 의원은 인터뷰에서 “이재정만의 3선 전략이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안양교도소 이전 공약이다. 지금 법무부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조정하는 과정이다. 아직 협상 중이지만 이전을 기정사실화한 최초의 지역구 의원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2022.8.18. 최대호 안양시장과 함께 주민이 원하는 안양교도소 이전이 아니라 실제로는 초고층으로 구치소를 재건축하는 안을 법무부와 업무협약(MOU) 했다. MOU는 협약서에서 보듯이 「안양법무시설 현대화 및 안양교도소 이전사업 업무협약」이다. 결국 법무시설 현대화는 노후화된 교도소를 현대식 고층으로 다시 재건축하겠다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MOU 체결 후 이 의

사회

더보기
‘안양교도소 이전을 최초로 기정사실화했다’고 거짓말 인터뷰한 이재정 의원
▲2016년 심재철 국회부의장실에서 안양교도소 재건축 반대 시민대표들이 이종걸·이석현 민주당 국회의원들과 함께 협의하는 모습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이재정 국회의원은 2024년 1월 16일 아주경제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안양교도소 이전을 기정사실화한 최초의 지역구 의원이라고 생각한다”라며 허위사실을 말했다. 이에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은 2024년 1월 18일 이 의원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유포죄로 수원지검 안양지청에 고발했다. 이 의원은 인터뷰에서 “이재정만의 3선 전략이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안양교도소 이전 공약이다. 지금 법무부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조정하는 과정이다. 아직 협상 중이지만 이전을 기정사실화한 최초의 지역구 의원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2022.8.18. 최대호 안양시장과 함께 주민이 원하는 안양교도소 이전이 아니라 실제로는 초고층으로 구치소를 재건축하는 안을 법무부와 업무협약(MOU) 했다. MOU는 협약서에서 보듯이 「안양법무시설 현대화 및 안양교도소 이전사업 업무협약」이다. 결국 법무시설 현대화는 노후화된 교도소를 현대식 고층으로 다시 재건축하겠다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MOU 체결 후 이 의

라이프·문화

더보기
‘안양교도소 이전을 최초로 기정사실화했다’고 거짓말 인터뷰한 이재정 의원
▲2016년 심재철 국회부의장실에서 안양교도소 재건축 반대 시민대표들이 이종걸·이석현 민주당 국회의원들과 함께 협의하는 모습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이재정 국회의원은 2024년 1월 16일 아주경제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안양교도소 이전을 기정사실화한 최초의 지역구 의원이라고 생각한다”라며 허위사실을 말했다. 이에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은 2024년 1월 18일 이 의원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유포죄로 수원지검 안양지청에 고발했다. 이 의원은 인터뷰에서 “이재정만의 3선 전략이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안양교도소 이전 공약이다. 지금 법무부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조정하는 과정이다. 아직 협상 중이지만 이전을 기정사실화한 최초의 지역구 의원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2022.8.18. 최대호 안양시장과 함께 주민이 원하는 안양교도소 이전이 아니라 실제로는 초고층으로 구치소를 재건축하는 안을 법무부와 업무협약(MOU) 했다. MOU는 협약서에서 보듯이 「안양법무시설 현대화 및 안양교도소 이전사업 업무협약」이다. 결국 법무시설 현대화는 노후화된 교도소를 현대식 고층으로 다시 재건축하겠다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MOU 체결 후 이 의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