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1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사회

광명시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하절기 복지 사각지대 발굴 캠페인 실시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광명시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9일 관내 유동 인구가 많은 버스 정류장, 마트, 약국 주변 중심으로 불볕더위 속 어려운 이웃을 발굴하기 위한 ‘어려운 이웃 찾기-이웃愛이음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에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복지 사각지대 발굴 안내문과 홍보 물품을 전달하며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제보해 줄 것을 독려했다.

 

박희만 위원장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정기적으로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 중”이라며 “모두가 안전한 여름철을 보낼 수 있도록 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없는지 살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종한 동장은 “무더운 날씨에 캠페인에 동참한 위원들께 감사하다”며 “위기가구 제보 시 신속히 개입해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소하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독거노인 외식지원-한끼나눔 찬찬찬’, ‘소이곳간 슬기로운 같이 생활’, ‘찾아가는 광명마을냉장고의 날 운영’ 등 마을공동체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최신기사

더보기

정치·경제

더보기
경기도 행정1부지사 김성중, ‘K-컬처밸리 사업’에 대하여 협약해제 사유와 향후계획 관련 기자간담회
▲경기도청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K-컬처밸리 사업’은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 내 약 9만평 부지에 K-콘텐츠 복합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사업시행자인 CJ라이브시티는 업체의 사정으로 공사중지에 이르게 되었다고 한다. CJ라이브시티는 ‘민관합동 건설투자사업 조정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하고 경기도는 사업연장에 대해 CJ와 협의하였으나 사전컨설팅 등으로 더이상의 사업추진의 의사가 없다고 판단하고 협약 해제에 이르게 되었다고 밝햤다. 경기도의 협약해제 결정 통보에 대하여, 어제 CJ라이브시티에서는 부당함을 주장하며, 협약해제 재고 요청 의견을 경기도에 회신하였고 경기도는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한전과 수회에 걸쳐 협의 진행 및 산업통상자원부에 전력사용 신청과 관련하여 제도개선을 건의 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CJ라이브시티는 전력공급 주체인 한전과 전력 사용량 조정 등에 대한 협의를 실시하지 않는 등 사업추진에 소극적 태도를 취하였으며 사업연장 협의 과정 중에서도 사업추진 담보를 위해 협약이행보증금 증액을 요구하였다고 밝혔다. 이제는 지난 사업의 실패를 발판 삼아, ‘K-콘텐츠 특화 복합문화단지’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TF를 구성하여 분

사회

더보기
경기도 행정1부지사 김성중, ‘K-컬처밸리 사업’에 대하여 협약해제 사유와 향후계획 관련 기자간담회
▲경기도청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K-컬처밸리 사업’은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 내 약 9만평 부지에 K-콘텐츠 복합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사업시행자인 CJ라이브시티는 업체의 사정으로 공사중지에 이르게 되었다고 한다. CJ라이브시티는 ‘민관합동 건설투자사업 조정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하고 경기도는 사업연장에 대해 CJ와 협의하였으나 사전컨설팅 등으로 더이상의 사업추진의 의사가 없다고 판단하고 협약 해제에 이르게 되었다고 밝햤다. 경기도의 협약해제 결정 통보에 대하여, 어제 CJ라이브시티에서는 부당함을 주장하며, 협약해제 재고 요청 의견을 경기도에 회신하였고 경기도는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한전과 수회에 걸쳐 협의 진행 및 산업통상자원부에 전력사용 신청과 관련하여 제도개선을 건의 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CJ라이브시티는 전력공급 주체인 한전과 전력 사용량 조정 등에 대한 협의를 실시하지 않는 등 사업추진에 소극적 태도를 취하였으며 사업연장 협의 과정 중에서도 사업추진 담보를 위해 협약이행보증금 증액을 요구하였다고 밝혔다. 이제는 지난 사업의 실패를 발판 삼아, ‘K-콘텐츠 특화 복합문화단지’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TF를 구성하여 분

라이프·문화

더보기
경기도 행정1부지사 김성중, ‘K-컬처밸리 사업’에 대하여 협약해제 사유와 향후계획 관련 기자간담회
▲경기도청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K-컬처밸리 사업’은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 내 약 9만평 부지에 K-콘텐츠 복합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사업시행자인 CJ라이브시티는 업체의 사정으로 공사중지에 이르게 되었다고 한다. CJ라이브시티는 ‘민관합동 건설투자사업 조정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하고 경기도는 사업연장에 대해 CJ와 협의하였으나 사전컨설팅 등으로 더이상의 사업추진의 의사가 없다고 판단하고 협약 해제에 이르게 되었다고 밝햤다. 경기도의 협약해제 결정 통보에 대하여, 어제 CJ라이브시티에서는 부당함을 주장하며, 협약해제 재고 요청 의견을 경기도에 회신하였고 경기도는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한전과 수회에 걸쳐 협의 진행 및 산업통상자원부에 전력사용 신청과 관련하여 제도개선을 건의 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CJ라이브시티는 전력공급 주체인 한전과 전력 사용량 조정 등에 대한 협의를 실시하지 않는 등 사업추진에 소극적 태도를 취하였으며 사업연장 협의 과정 중에서도 사업추진 담보를 위해 협약이행보증금 증액을 요구하였다고 밝혔다. 이제는 지난 사업의 실패를 발판 삼아, ‘K-콘텐츠 특화 복합문화단지’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TF를 구성하여 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