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24.7℃
  • 맑음서울 20.6℃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9.6℃
  • 박무울산 17.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20.1℃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9.5℃
  • 맑음강화 18.1℃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6.3℃
  • 맑음경주시 17.4℃
  • 맑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의회

수원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주민자치회 제도 합리화 방안 연구회’결과보고회 개최

장미영 대표의원 등 8명의 시의원, 6개월 간 연구활동 결과 최종보고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수원특례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주민자치회 제도 합리화 방안 연구회’가 11월 20일 의회 세미나실에서 연구활동 결과보고회를 열었다.

 

연구회는 지난 4월을 시작으로 수원시 주민자치회 운영 정책의 실효성을 검토하고 타 지역 및 해외 사례 등을 비교 분석하여 지역 특성을 반영하는 등 수원시 주민자치회 운영정책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활동을 진행해왔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그동안의 연구 성과를 검토하고 수원시 주민자치회 운영 정책의 실효성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또한 타 지역 및 해외사례의 비교분석을 통해서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나가고자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정렬 의원은 “주민자치회와 중복 성격을 가진 협의체와 재편 등의 전향적 방안 마련도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주민자치회가 수익성 사업을 할 수 있도록 단계적 발전 비교 사례를 연구 결과에 보완해 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현경환 의원은 “본 연구 내용을 조례 개정에 반영하는 등 주민자치회 활성화를 위해 수원시와 수원시의회의 충분한 공감대 형성 과정이었으며, 점진적 제도 개선 방안 마련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찬용 의원은 “동별 운영 상황을 고려하여 재편 등은 신중해야 하며, 주민자치회 사업을 지원하는 예산 편성과 운용 선진 사례와 수익사업 수행의 긍정적 사례가 수원에서도 발굴될 수 있도록 단계적 발전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오세철 의원은 “주민자치회가 협동조합 등을 통해 수익사업을 할 수 있는 단계로 발전하더라도 위험 요인을 고려하여 그 관리, 감독을 위한 제도적 개선이 추후 과제로 중요하다.”고 말했다.

 

장미영 대표의원은 “주민자치회와 사업 성격이 중복되는 협의체 재편에 있어 두 단체가 병행한다면 서로 차별화를 명확히 할 필요가 있으며, 관련 부서에서도 본 연구 결과를 참고해 주민자치회 활성화뿐만 아니라 수익사업의 성공적 모델 발굴을 위한 정책을 함께 고민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장미영 대표의원을 비롯한 김정렬·조문경·이찬용·오세철·박영태·현경환·배지환 등 총 8명 의원으로 구성된 주민자치회 제도 합리화 방안 연구회는 ㈜아이앤아이리서치와 함께 연구를 진행해왔으며, 연구결과는 관련부서에 정책제언 등의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최신기사

더보기

정치·경제

더보기
국순당, 지역 체류 관광 활성화 위해 ‘강원관광재단’과 MOU 체결
▲국순당 17일,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국순당 본사에서 (재)강원관광재단과 강원 체류관광 활성화 분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국순당이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본사 및 양조장이 위치한 강원특별자치도의 관광산업 발전 및 지역 체류 관광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국순당은 ㈜강원관광재단과 강원 체류 관광 활성화 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1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진행된 MOU에는 국순당 배상민 대표와 (재)강원관광재단의 최성현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국순당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 통해 양 기관은 강원특별자치도의 관광마케팅과 지속적이고 지역 친화적인 관광 활성화 추진 및 국순당 양조장 연계 체류 관광 증가 방안 마련을 위해 상호 협력기로 했다. 이를 위해 국순당은 국내 최대 전통주 양조장이며 정부 선정 대한민국 대표 지역문화유산인 ‘찾아가는 양조장’으로 선정된 횡성양조장과 연계한 관광프로그램의 홍보와 마케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강원관광재단이 진행 중인 강원특별자치도 내 5개 시 · 군에서 추진하는 전통주 연계 캠핑 프로그램과 결부시켜 지역 관광

사회

더보기

라이프·문화

더보기
국순당, 지역 체류 관광 활성화 위해 ‘강원관광재단’과 MOU 체결
▲국순당 17일,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국순당 본사에서 (재)강원관광재단과 강원 체류관광 활성화 분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 어웨이크뉴스 오경하 기자 | 국순당이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본사 및 양조장이 위치한 강원특별자치도의 관광산업 발전 및 지역 체류 관광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국순당은 ㈜강원관광재단과 강원 체류 관광 활성화 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1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진행된 MOU에는 국순당 배상민 대표와 (재)강원관광재단의 최성현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국순당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 통해 양 기관은 강원특별자치도의 관광마케팅과 지속적이고 지역 친화적인 관광 활성화 추진 및 국순당 양조장 연계 체류 관광 증가 방안 마련을 위해 상호 협력기로 했다. 이를 위해 국순당은 국내 최대 전통주 양조장이며 정부 선정 대한민국 대표 지역문화유산인 ‘찾아가는 양조장’으로 선정된 횡성양조장과 연계한 관광프로그램의 홍보와 마케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강원관광재단이 진행 중인 강원특별자치도 내 5개 시 · 군에서 추진하는 전통주 연계 캠핑 프로그램과 결부시켜 지역 관광

포토

더보기